X
모바일메뉴

관광명소

HOME관광명소관광명소 검색테마코스추천검색
테마코스추천검색 프린트 뒤로가기

전체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대구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문경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경주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성주/김천/구미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안동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영주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울산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창녕/합천/고령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청도/밀양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청송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

포항/영덕

문경새재도립공원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힐링 로드로 이어지는 문경새재 ‣ 문경새재 옛길은 약 500여 년간 한양과 영남을 잇는 가장 번성했던 길. 백두대간의 조령산을 넘는 고갯길은 영남선비들의 과거길로 장원급제길로 불렸다 ‣ 문경새재는 영남대로의 관문으로 가장 높고 험하기로 유명했다. ‘새재’라는 의미에는 ‘새도 날아서 힘든 고개’라는 의미가 담겨있을 정도다 ‣ 고개 곳곳에 전설을 간직하고 민초들의 애환을 간직한 문경새재는 이제 여행자들의 힐링 로드로 사랑받는다

문의처054-571-0709
문경철로자전거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달리는 철로자전거 ‣ 최근 복선화와 더불어 최신기종을 도입한 문경 철로자전거의 진남역 구간은 최고 코스. 20년 전 석탄을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간 확보 ‣ 문경의 대표적인 체험시설로 자리 잡은 철로 자전거는 강변을 따라 왕복 7.4km를 달리는데 약 1시간 소요된다. 복선화 사업 후에 최신기종 차량을 도입하여 페달과 전동을 병행해서 사용 가능해 보다 편리해졌다 입장료 진남역~구량리역, 구량리역~먹뱅이, 가은역~먹뱅이 일반 25,000원, 단체 22,500원 불정역~신기 방향 건널목, 문경역~마원 일반 15,000원, 단체 13,500원

문의처054-553-8300
고모산성

천혜의 요새에서 아름다운 힐링 코스로 변신 ‣ 고모산성은 삼국시대, 해발 231m 고모산에 쌓은 산성 ‣ 삼국시대 초기에 계립령로를 개설하던 시기에 북으로부터의 침입을 막기 위해 축조 ‣ 고모산성은 천혜의 요새이며 삼국시대의 자취가 남아있는 군사요충지이며 과거길에 오른 선비들의 꿈과 땀이 배어든 영남대로 옛길이기도 하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군사적 요지로만 부각되었지만, 마고산성, 고부산성 등 많은 산성이 분포되어 있고 시대별로 많은 문화유산이 남아있어 문화 역사적 가치도 높다

문경새재오픈세트장

주흘산의 아늑한 산세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조선시대 마을 ‣ <태조 왕건>, <대조영>, <추노>, <명가> 등 사극 드라마에 배경으로 등장한 오픈세트장. 초령산과 주흘산의 산세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의 송악산과 흡사해 촬영장으로 애용된다 ‣ 처음에는 문경새재 제1관문 뒤 용사골에 고려시대를 배경으로 지었다가 조선시대 모습으로 2008년 새롭게 태어났다. 광화문, 경복궁, 동궁, 서운관, 궐내각사, 양반집 등 103동을 건립하고 기존 초가집 22동과 기와집 5동을 합해 130동의 세트 건물이 있다

문경종합온천

칼슘-중탄산 온천수와 알칼리성 온천수를 한번에 ‣ 한 번에 2,500명이 동시에 입욕할 수 있는 현대식 대형종합온천 2001년 개장했으며, 한곳에서 두 가지 온천을 즐길 수 있는 전국 유일의 복합보양온천이다 ‣ 문경종합온천은 지하 900m의 화강암층과 석회암층 사이에서 분출한 칼슘 중탄산천과 지하 750m 화강암층에서 분출한 알칼리성 온천수 두 가지를 공급한다 ‣ 칼슘 중탄산천은 류마티스, 만성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알칼리성 온천은 상처회복, 병후 회복기 등에 효과가 있어 개인 선호도에 따라 온천의 효능을 즐길 수 있다

문의처054-571-2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