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명소

HOME 관광명소 관광명소 검색 권역별 관광명소

권역별 관광명소

주소복사   프린트 뒤로가기

부인사

부인사1
부인사2
부인사3
부인사4
부인사5

주소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산로 967-28

전화번호 053-982-5006

대한불교조계종 제9교구 본사인 동화사(桐華寺)의 말사로, 부인사(符仁寺) 또는 부인사(夫人寺)라고도 한다. 신라 선덕여왕 때 창건된 절로 추정하고 있다. 고려시대에 초조대장경의 판각이 이루어졌다고도 말해지는 부인사는 몽골 칩입시 화재로 대부분 소실되었다. 이후 중건하였으나 임진왜란 때 다시 불탔다. 지금 건물은 1930년대 초 비구니 허상득(許相得)이 원 위치에서 서북쪽으로 약 400m 거리에 있는 암자터에 중창한 것이다. 당우에는 석가모니불상과 아미타불상, 관세음보살상을 안치한 대웅전과 선덕묘, 2동의 요사채가 있다. 이 밖에도 주춧돌, 화려한 문양의 장대석(長臺石)을 볼 수 있다. <좀 더 알아보기> 부인사는 동구 신무동 팔공산 남쪽 중턱에 있는 사찰로 대한불교 조계종 제9교구 본사인 동화사의 말사이다. 현재의 부인사는 옛 부인사 경역의 뒷쪽 산밑에 자리잡고 있는 작은 절이지만 한때는 고려 초조대장경을 보관했던 호국사찰로서 매우 중요한 사찰이다. 그러나 부인사에 관한 개창시기나 연혁은 잘 알려지지 않아 부인사의 창건연대와 위치에 대해서는 논란이 많은 편이다. 당시 7세기 초 창건으로 전해오고 있는 현 부인사에는 신라 선덕여왕 어진을 모시고 매년 음력 3월 보름에 신무동 주민과 사찰측 및 경주 김씨 종중에서 선덕여왕 숭모제를 지내는 것에서 부인사의 내력을 짐작할 만하다. 옛 절터가 지금은 포도밭으로 변해 있지만 현 사찰에서 200m 남쪽에 당간지주가 남아 있고 팔공산 순환도로 남쪽으로 추정 금당좌가 연접하고 있어 옛날 번창기의 사역 범위를 보여주고 있다. 현 부인사는 6.25동란 때 불탄 것을 1959년에 중건한 것이다. 고려시대에는 국내에서 유일한 승시장이 부인사에 개설될 정도로 아주 번창했던 사찰이었음을 알 수 있다. 정도전의 송화암종사우운시서의 기록 중에도 부인사가 팔공산에 위치한 거찰이었음을 알 수 있다. 부인사는 고려 초조대장경의 판각처로 널리 알려져 있는데, 현종 3.4년(1013)경부터 조각되기 시작하여 숙종 4년(1099)에 완성된 총 1만 여권의 초조대장경은 처음 여왕사, 개국사 등에 봉안하였다가 그 후 어느 시기에 이곳 부인사에 봉안하게 되었고 이곳에서 여러번의 인간(印刊)이 있었다. 그후 고종 19년(1232) 몽고의 제2차 침입시 원군이 부인사 대장경과 황룡사 9층 목탑을 불태워버렸다. 이상의 자료들을 통해서도 부인사의 창건연대는 확실히 알 수 없지만 사찰의 위치가 지금의 영천 근방으로 팔공산 동화사와 인접해 있었고 거찰로서 고려 초조대장경을 보관하여 외침을 극복하려 했던 호국사찰임을 알 수 있다.

부인사 - 이용시간, 장애인 편의시설, 한국어 안내서비스, 외국어 안내서비스, 주차시설,
이용시간 제한없음
장애인 편의시설 별도의 편의시설 없음
한국어 안내서비스 문화관광해설사
외국어 안내서비스 문화관광해설사(영,일) 근무일에 가능, 또는 외국인 단체예약시
주차시설 주차 가능

지도

지역간 대중교통정보 버스편 $열차편 항공편 길찾기

│ 지역내 대중교통정보 시내버스 지하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