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대구관광

HOME대구관광여행소식여행뉴스

여행뉴스

프린트 뒤로가기
여행뉴스(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성대한 출발!) 상세보기 - 담당자,작성일,첨부파일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성대한 출발!
담당자 관리자 작성일 2015-07-06
첨부파일

 

개막작 포비든 플래닛, 축하공연 등 성공적인 축제의 출발 알려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성대한 출발!

<사진출처 : 다채움 블로그 시민기자 임경옥>
 

아시아를 대표하는 대규모 뮤지컬 축제 (사)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이사장 장익현 / 이하 DIMF)이 6월 26일 개막작 영국 뮤지컬 <포비든 플래닛 (Return to the Forbbiden Planet)>을 시작으로 내달 7월 13일까지 18일간 축제 일정에 본격적으로 돌입했다.

“All New DIMF, Go DIMF!” 슬로건을 내세우며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뮤지컬 축제를 선보이겠다는 의지를 담아 출발한 제9회 DIMF는 개막작 ‘포비든 플래닛’, 개막축하공연 등으로 메르스 여파에도 불구, 성공적인 행보로 출발했다.

○ 대구에 착륙한 제9회 DIMF 개막작 ‘포비든 플래닛’ 폭발적인 에너지 선보여
“언제든 일어나서 춤을 추셔도 좋습니다! 자, 로켓이 출발합니다!”

대구를 ‘로큰롤’로 물들인 제9회 DIMF 개막작 ‘포비든 플래닛’이 26일을 시작으로 28일에 막을 내렸다. 전 세계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로큰롤 음악으로 구성된 주크박스 뮤지컬 ‘포비든 플래닛’은 전 출연진 모두가 직접 라이브로 연주하며 연기와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사했고 그 폭발적인 에너지에 매료된 관객들은 모두 하나 되어 호흡했으며 때로는 일어나 춤을 추기도 하는 등 2시간 30여 분 동안의 ‘우주여행’에 관객들은 박수갈채로 화답했다.

최근 영국 웨스트엔드에서 열린 25주년 기념공연의 오리지널 팀이 그대로 내한하여 그 명성과 감동을 이어간 ‘포비든 플래닛’은 매회 객석 점유율 80~85%를 기록하며 DIMF의 개막을 화려하게 장식했다.

○ 1만 5천여 구름 관중이 몰린 ‘제9회 DIMF 개막축하공연’
지난 27일(토) 코오롱야외음악당에서 열린 ‘제9회 DIMF 개막축하공연’은 다소 쌀쌀한 날씨에도 1만 5천여 명의 관객들이 끝까지 자리를 지키며 DIMF의 개막을 축하했다.

이건명, 이창민, 나비, 리사, 김소현, 손준호 등 최고의 뮤지컬 스타와 함께 ‘DIMF 뮤지컬 스타 수상자’, 제9회 DIMF 대학생뮤지컬페스티벌 참가팀이 다양한 뮤지컬 공연을 선사하며 최근 메르스로 인해 침체되어 있던 분위기를 단숨에 끌어올렸고 행사장을 찾은 많은 시민들은 오랜만에 야외에서 가족, 친구, 연인들과 즐거운 시간을 만끽할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또한, DIMF는 손소독제와 마스크를 곳곳에 배치함은 물론 총 4곳으로 출입문을 통제하여 열감지기를 설치하고 입장객들 건강상태를 체크하는 등 최근 사회적으로 불안감을 고조시킨 메르스 확산에 대비한 철저한 준비를 통해 DIMF의 ‘개막축하공연’은 안전과 흥행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

○ 재독한인간호협회와 감동을 함께한 뮤지컬 ‘꽃신’
8회 DIMF의 창작뮤지컬상을 수상하여 올해 공식초청작으로 다시 무대에 서는 뮤지컬 ‘꽃신’은 위안부라는 소재로 한 한국 최초의 창작뮤지컬로서 역사적 아픔을 뮤지컬에 잘 조화시켰다는 호평을 받은 작품이다.

특히, ‘2015 국제간호협의회 대표자 회의’ 및 ‘세계간호사대회’에 참석하기 위해 방한한 ‘재독한인간호협회(회장 노미자)’ 임직원들이 함께 관람하여 눈길을 끌었으며 오는 가을 독일 진출을 앞두고 있다.

○ 초연작품이래 생소하다고? 창작지원작의 놀라운 선전!
창작뮤지컬의 산실(産室), ‘DIMF 창작지원작’으로 선정된 2개의 작품이 관객들에서 첫 선을 보였다. 비록 좌절할지라도 자신의 꿈을 위해 달려가는 3명의 주인공들이 이야기를 담은 ‘오스카, 그래미, 사이영’은 웃음과 함께 따뜻한 감동을 전하며 관객들의 많은 박수를 받았고 수학을 싫어하던 ‘안이수’가 숫자나라로 이끌려 오게 된 이야기를 담은 ‘이상한 나라의 안이수’는 특히 매회 매진 행렬을 이어가며 성공적인 초연무대를 가졌다.

○ DIMF 이벤트 티켓 ‘만원의 ’행복’ 연일 인기몰이
지난 24일부터 진행된 DIMF 이벤트 티켓 ‘만원의 행복’은 첫 날부터 200여 명의 시민들이 몰려와 그 인기를 실감케 했다.

특별공연 뮤지컬 ‘투란도트’ 는 티켓 판매 10분 만에 매진, 개막작 ‘포비든 플래닛’, 폐막작 ‘팬텀 오브 런던’은 30분 만에 매진되는데 이어 ‘스윗 채리티’까지 시작 후 1시간을 넘기지 못하고 모두 매진되었으며 판매 3시간 전부터 줄을 섰다는 시민들부터 지나가다 우연히 ‘만원의 행복’을 알게 된 구매자까지 다양한 시민들이 1만 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으로 뮤지컬을 관람하기 위해 연일 ‘만원의 행복’ 판매 부스로 시민들이 몰려들고 있다.

영화 1편의 가격, 2명의 커피 값 정도인 단돈 만 원으로 명작 뮤지컬을 만나볼 수 있는 DIMF 이벤트 티켓 ‘만원의 행복’은 오는 7월 11일까지 매일 대구 동성로 뮤지컬광장에서 판매되며 평일은 오후 6시부터 8시, 주말은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진행된다.

○ 본격적인 개막과 함께 DIMF는 이번 주 공식초청작 ‘넌 리딩 클럽’과 특별공연 ‘정도전’, ‘태화강’, ‘투란도트’를 비롯한 창작지원작 ‘역전에 산다’, 3개의 대학생뮤지컬페스티벌 작품이 무대에 오르며 DIMF 이벤트티켓 ‘만원의 행복’ 등의 다양한 이벤트와 부대행사가 계속 이어져 축제 분위기가 더욱 무르익을 것으로 기대된다. (문의:053-622-1945, 홈페이지 : http://www.dimf.or.kr )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성대한 출발!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시티투어 타고 뮤지컬 보러 오세요
다음글 치맥축제 홍보열차 대구 하늘길을 달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