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대구관광

HOME대구관광여행소식여행뉴스

여행뉴스

프린트 뒤로가기
여행뉴스(대구 관광 스탬프 완료자, 명예관광홍보위원 되다) 상세보기 - 담당자,작성일,첨부파일
대구 관광 스탬프 완료자, 명예관광홍보위원 되다
담당자 관리자 작성일 2015-12-08
첨부파일

대구 관광 스탬프 완료자, 명예관광홍보위원 되다

12. 8.(화) 15:00 문화예술회관, 대구관광명예홍보위원 위촉식

대구시는 대구 관광 스탬프 완료자 664명을 대구관광명예홍보위원으로 위촉하고, 그 중 176명을 초청해 12월 8일(화) 오후 3시 문화예술회관 비슬홀에서 축하 기념식을 가진다.
 
○ 대구시와 대구시관광협회, 한국관광공사대구경북협력지사가 2003년부터 함께 추진한 「대구관광스탬프트레일」 사업은 대구대표 관광명소를 다니면서 책자에 스탬프(기념도장)를 찍어 방문을 확인․기념하는 관광활성화 사업으로써 내국인은 30개소 이상, 외국인은 10개소 이상참여하면 완료자로 인정된다.
※ 5개 권역 54개소(도심권 11, 팔공산권 7, 낙동․비슬산권 16, 수성・가창권 10, 경북 9, 시티투어1)
 
○ 올해는 신규코스 25개를 대폭 추가했으며, 특히, ‘2016 대구․경북방문의 해’를 대비하고, 대구․경북 관광상생협력을 위해 신규코스 중 경북지역의 9개소를 선정했다. 그 결과 상반기 메르스 여파에도 불구하고 스탬프 완료자는 전년도 601명 대비 63명이 증가한 664명으로 집계됐다.
※ 경북 9개소 : 경주 석굴암, 청도 와인터널, 구미 박정희대통령 생가, 영천 보현산 천문과학관, 고령 대가야역사테마관광지, 성주 세종대왕자태실, 칠곡 칠곡보 생태공원, 경산 팔공산 관봉 석조여래좌상, 김천 김천녹색미래과학관
 
○ 완료자 664명 중 남자는 306명, 여자는 358명이고, 국적별로는 내국인 647명, 외국인 17명, 나이대별로는 13세 이하 175명, 14세~19세 22명, 20세~30세 101명, 31~50세 277명, 51세 이상은 89명으로 나타났고, 완료자 중 461명(143가족)명은 자녀교육을 위해 가족 중심으로 다닌 것으로 파악됐다.
※ 외국인 국적 : 미국인 7명, 중국인 2명, 일본인 5명, 러시아 2명, 인도네시아 1명
 
○ 2년째 스탬프트레일에 참여한 미국인 ‘바이타(Baita)’ 씨는 “스탬프 책자가 작년보다 더 쉽게 만들어져 여행의 어려움을 덜 수 있었고, 외국인들도 이 프로그램에 함께 참여할 수 있어서 감사했다”고 말했다.
 
○ 일본인 ‘코이케 야요이’ 씨는 “근대골목은 일본인 친구가 대구에 오면 같이 산책하고 싶은 길”이라고 언급했으며, 중국인 유학생 ‘유전양’ 씨는 “대구와 대구주변 관광지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었고, 관광지마다 아름다운 추억이 담겨져서 너무 좋았다”라는 소감문을 대구시에 보내왔다.
 
○ 대구 시민 전태행 씨는 “스탬프트레일은 여행목적이 있어서 좋다”고 말했고, 배홍준 씨는 “아이들 교육에 너무 좋다. 가족이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달성공원, 수목원, 마비정, 한의약박물관 등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말했다.
 
○ 12월 8일(화) 오후 2시 30분부터, 문화예술회관(비슬홀)에서 완료자 중 176명을 초청하여 대구시티투어 ‘타요버스’ 미니어처(miniature) 제작 체험, 포토존 기념촬영 등의 이벤트 코너를 운영하고, 3시부터 가야금공연(놀다가), 타악난타(장고동락)의 축하공연, 위촉장 수여, 답사사진 공모전 및 소감발표, 경품추천 등 다양한 시민참여 축하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대구 관광 스탬프 완료자, 명예관광홍보위원 되다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일본 단체관광객, 잇달아 대구 찾는다!
다음글 대구-안동 외래관광객 유치 활성화 방안 협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