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대구관광

HOME대구관광여행소식여행뉴스

여행뉴스

프린트 뒤로가기
여행뉴스(대만관광객, 이제 정기노선으로 편리하게 대구여행) 상세보기 - 담당자,작성일,첨부파일
대만관광객, 이제 정기노선으로 편리하게 대구여행
담당자 관리자 작성일 2016-05-10
첨부파일

대만관광객, 이제 정기노선으로 편리하게 대구여행

정기노선 취항으로 전년도 대비 대만관광객 2배 이상 늘 듯

5월 5일 대구-타이베이 간 정기노선이 취항함에 따라 대만관광객이 전년대비 2배 이상 대구를 방문할 것으로 전망된다. 2015년 대만관광객은 39,291명(호텔 연숙박객 기준)이었으나, 2016년 4월 현재 13,507명이 대구를 다녀갔으며, 5월에는 600명이 대구를 방문할 예정이다. 

○ 5월 5일부터 대구와 타이베이를 잇는 정기 하늘길이 열림에 따라 대만관광객들이 더욱 편리하게 연중 대구를 방문할 수 있게 되면서 대만관광객 수도 급증할 전망이다.
 
○ 대만항공사 타이거에어는 주 4회(화,목,토,일), 티웨이항공은 주3회(화,목,토) 타이베이-대구 정기운항을 개시하게 된다. 정기노선 취항에 맞춰 5월 5일 티웨이 항공편으로 40명, 5월 6일 타이거 항공편으로 153명이 정기취항 이후 처음으로 대구를 방문했다.
 
○ 티웨이항공은 전부 개별 자유 관광객이며, 타이거 항공의 경우 단체 89명, 개별 관광객 64명이다
 
○ 단체 관광객들은 시민안전테마파크 → 동성로 → 한의약박물관(한방 비누 만들기, 한복체험) 등의 코스와 팔공사 케이블카 → 동화사 → 수목원 → 수성못 → 동성로 등의 코스를 둘러볼 예정이다.
 
○ 대만관광객은 한류드라마의 영향으로 FIT(자유개별 관광객) 및 20~30대 젊은층과 여성의 비중이 높은 것이 특징이며, 고품격 체험관광과 쇼핑, 한류문화 등을 선호하는 편이다.
 
○ 대구시를 방문하는 대만관광객의 경우 작년의 전체 외국인 관광 숙박객(226,406명)의 17%를 차지할 정도로 상당한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 대구시는 여행성향과 선호도 등을 고려하여 대만관광객을 겨냥한 체험, 낭만, 힐링, 미식 등의 관광상품을 개발해왔으며, 그동안 현지여행사를 대상으로 진행한 세일즈콜, 대만박람회 참가 등 대구의 매력적인 관광상품을 홍보하기 위한 활발한 프로모션과 홍보를 해왔다.
 
○ 특히, 정기노선 취항에 맞춰 대만에서 유명한 파워블로거 3명을 초청하여 대구의 주요관광지와 컬러풀대구페스티벌, 약령시 한방문화축제를 체험하고, 개인블로그에 실시간으로 홍보하여 대구가 문화와 축제, 체험, 미식의 도시임을 대만에 알려 더 많은 대만관광객들이 대구를 방문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 또한, 대구시는 올해 4월부터 대만현지인을 대구관광매니저로 채용하여 대만현지에서 연중 공격적인 관광홍보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 작년 2월에는 대만판 런닝맨을 대구로 유치해 찜질방, 사격장, 한류 전통문화 체험, 길거리 음식투어, 마스크팩 만들기, 커피 거리 탐방 등 흥미롭고 신나는 관광코스를 소개하는 방송이 대만에서 2회에 걸쳐 방영되었으며, 이를 관광 상품화하여 작년에 700명이 대구를 방문하는 성과를 올렸다. 

 ○ 또한, 시민안전테마파크, 사격장, 한방비누 만들기 등의 체험과 힐크레스트, 한의약박물관, 83타워, 동성로, 커피골목, 서문시장, 근대골목 등 대구의 낭만, 힐링, 미식, 쇼핑을 소개하는 방송이 4월에 동삼TV를 통해 6회 방영되어 큰 인기를 얻었다. 대구시는 방송된 관광코스를 현지 여행사를 통해 상품화하여 관광객 유치 마케팅을 펼치고 있어 조만간 관광객들의 대구방문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대구시 정풍영 문화체육관광국장은 “대만의 경우 부산과 대구공항을 통해 들어오는 관광객이 계속 늘어날 전망이다. 그동안 대만의 파워블로거를 통한 팸투어, 방송작가 초청 TV 홍보 등을 통해 대구 관광의 매력인 체험, 낭만, 힐링 관광상품에 대한 선호도가 강하며, 특히, 미식을 좋아하는 대만인을 특성으로 고려할 때 서문시장 야시장이 개설되면 더욱 많이 대구를 방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대만관광객들의 특성에 맞는 관광코스를 더욱 많이 개발해 대만현지 방송매체를 통해 집중적으로 홍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만관광객, 이제 정기노선으로 편리하게 대구여행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대구경북관광, 상하이현지언론들썩! 22개 사 보도
다음글 경상감영에서 400년 전 대구를 보고 체험한다